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전 키보드 관련 포스팅에서 전통에 관하여 잠깐 언급했었다. 이제 좀더 전통에 억매인 키에 관하여 이야기해보자. 여러분이 사용하는 키보드 위에는 정말 너무 오랜 동안 사용되지 않는 골동품 키가 있다.

 

Scroll Lock

[스크롤을 잠가주는 키] 키를 누르면 키보드에 불이 들어 올 정도로 특별한 대접을 받는 중요해 보이는 키이다. 하지만 누른다면 어떤 기능을 하는가?

 

Speed-Link Illuminated Keyboard SL-6453 und Linux
Speed-Link Illuminated Keyboard SL-6453 und Linux by halleliebe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허락

잘 누를 일도 없지만 지금이라도 눌러본다면 불이 켜졌다 꺼졌다 하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컴퓨터에는 아무런 변화도 없다.

 

이전 포스팅에서 언급한 Sys Rq같은 눈에 보이지 않는 기능이라도 있는 걸까? 하지만 애석하게도 이 키는 아무런 기능이 없다.

자 그러면 불까지 켜주는 일견 중요해 보이는 이 키보드의 역할은 무엇일까요?

 

과거의 전통

지금처럼 화면이 그래픽으로 구성되는 GUI방식 이전 글자로만 컴퓨터가 동작하던 시절에는 이 키보드가 불이 들어올 정도로 중요한 역할을 했다.

 

바로 스크롤을 잡아 주는 역할을 한 것이다. 기다란 리스트를 지금처럼 스크롤 바로 조절하는 것이 아니고 단 방향으로 흘러가는 리스트가 화면 너머로 넘어가는 것을 잡아 주는 역할을 하던 키보드인 것이다.

 

불이 들어와야만 하는 이유는 현재 리스트 출력이 다 된 건지 아니면 출력을 중단하고 있는 건지 확인하기 위해서 꼭 필요했던 것이다. 하지만 지금에 와서는 전통의 잔재일 뿐 더 이상의 의미는 없는 것이다.

 


실상 이 키가 유명무실해진 이유는 컴퓨터가 너무 빨라졌기 때문이다. 화면이 스크롤 되는 동안에 키를 눌러서 중단시킬 틈이 없어졌기 때문이다. 텍스트 화면 출력이 너무 빨라서 이 키를 누르기 전에 스크롤이 모두 끝나버린다는 것이다.

더욱이 지금은 충분한 메모리를 사용해서 지나간 출력을 역 스크롤 시켜서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으니 이 키는 더욱 쓸모가 없어진 것이다.

[Scroll Lock] Key는 과거 컴퓨터의 출력 속도가 어마 어마하게 느릴 때 느긋한 용도로 사용되던 골동품 키 인 것이다.


남아있는 기능

OS차원에서는 더 이상 이 키를 사용하지 않지만 일부 응용프로그램에서는 아직도 특별한 기능으로 사용을 하기도 한다. 그 대표적인 경우가 Excel이다.

 

스크롤 락에 불이 들어와 있는 상태라면 엑셀은 셀간의 이동 범위를 고정하게 된다. Scroll Lock 키가 켜진 상태에서 [Home] 또는 [End] 키를 눌러보면 그 작용을 알 수 있다.


  1. 애기귀신 2009.09.18 20:51 신고

    아핫^^;
    저도 이 스크롤락이 뭔지 의아해 했었는데, 엑셀에서의 기능은 정말 얼마전에 알았답니다. 이상하게 방향키로 움직이지 않아서 고생했었는데...ㅋ
    그것말고도 이런 깊은 뜻이~~

+ Recent posts